본문 바로가기
  •  
대중교통 뉴스

구리시, '출근 혼잡 노선' 시내버스 3대 '증차'

2021. 7. 19.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경기 구리시는 "19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른 선제적 대응 조치로 출근 시간대 혼잡 노선에 3대의 버스를 추가 운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구리시 14개 버스 노선의 정류소별 출근 시간대 혼잡 노선과 혼잡 발생 시간 및 구간을 분석한 결과, 95번 노선(다산지구~강변역)은 오전 6시 50분부터 7시 55분, 1-1번 노선(의정부~강변역)은 오전 6시 45분~8시 25분 사이에 만차 현상이 나타났다.

 

기사전문보러가기

 

구리시, '출근 혼잡 노선' 시내버스 3대 '증차'

경기 구리시는 "19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른 선제적 대응 조치로 출근 시간대 혼잡 노선에 3대의 버스를 추가 운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구리

www.asiae.co.kr

출처: 아시아경제(https://view.asiae.co.kr/)

반응형

댓글0